한강에셋운용, 오타와 아마존 풀필먼트센터 매입

한강에셋자산운용이 캐나다 내 물류 센터에 대한 투자를 마무리했다. 한강에셋자산운용은 이번 투자로 국내 기관들에게 투자 다변화 기회를 제공했다는 측면에서 새로운 교두보를 마련한 것으로 평가 받는다.

11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한강에셋자산운용은 최근 캐나다 오타와 인근에 있는 아마존 풀필먼트 센터(fulfillment center) 매입을 최근 완료했다.
한강에셋자산운용은 캐나다 현지 부동산 전문 자산운용사인 크레스트포인트, 아마존의 캐나다 핵심 개발 파트너사인 브로콜리니, 캐나다 연기금 등 현지 3개 기관과 다자간 합작(JV) 투자를 진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지분율은 현지기관30%, 한강에셋의 펀드 70% 수준이며, 키움증권은 해당 펀드의 수익증권을 매입하는 방식으로 투자를 진행한다.

해당 자산은 임대 면적은 8만 2,000평의 5층 규모로 지난해 8월 준공됐다. 총투자가액은 5,460억원 규모다. 지난해 9월 아마존이 입주해 향후 20년 간 100%를 임차 중이며, 아마존이 최대 20년의 계약갱신권을 보유하고 있어 연간 7% 이상의 장기 안정적인 수익이 예상된다.
한편, 해당 자산의 투자 완료로 한강에셋자산운용의 전체 운용 자산(AUM)은 약 4조원 규모로 늘어날 전망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