밴쿠버 영사관, 참전용사에 마스크 3만장 전달

주밴쿠버총영사관은 지난 12일 대한민국 정부의 6.25 참전용사를 대상으로 마스크 지원 전수식을 개최했다. 

한국정부는 캐나다 전역 11만장 포함 서부 캐나다지역에 총 3만장의 마스크를 지원했다. 이번 마스크 지원은  6.25 참전용사 및 그 가족, 캐나다 재향군인 및 취약계층에 지원될 예정이다.

마스크 전달식에는 Ralph Decoste 참전용사, 이우석 6.25 참전 유공자회 캐나다 서부 지회 회장, Stephen Tresidder 밴쿠버-버나비 Legion Zone Commander등이 참석했다.

정병원 총영사는 “금번 마스크 지원은 캐나다 참전용사들의 희생에 대한 대한민국 정부의 감사의 표현,”이라며 “이번 마스크 지원이 참전용사 및 그 가족등 캐나다 국민이 코로나 팬데믹을 잘 이겨내는데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